UPDATED 2019.3.23 토 20:00
HOME 스포츠·연예 문화·예술 다이내믹 우먼
윤정난 "미미·초초상·비올레타로 '비련의 여인 3부작' 마무리 뿌듯"'나비부인 전문가수' 꼬리표 떼고 업그레이드...이젠 후배 가르치는 역할 맡는게 꿈
  • 양혜원 기자
  • 승인 2018.11.06 14:34
  • 댓글 0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