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번째 코로나 환자 발생, 확진 환자가 방문했던 곳에 갔다면?
19번째 코로나 환자 발생, 확진 환자가 방문했던 곳에 갔다면?
  • 이민정 기자
  • 승인 2020.02.06 0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 캡처
사진: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 캡처

 

19번째 코로나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관심이 계속 높아지고 있다.

5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국내에 19번째 코로나 환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19번째 코로나 환자는 36세 한국인 남자로 지난달 18일 싱가포르에 방문한 뒤 23일 귀국했다.

17번째 코로나 환자와 같은 컨퍼런스에 참석했던 19번째 코로나 환자는 말레이시아 환자 확진 통보를 받고 관할 보건소로 연락해 자가격리를 했고, 이후 확진자로 판명돼 현재 서울의료원에 격리조치됐다.

국내에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가 19명까지 발생한 가운데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에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궁금증에 대한 답변이 공개됐다.

특히 확진 환자가 방문했던 곳에 가면 감염되나?라는 궁금증에는 공기 중에 나온 바이러스는 대부분 이틀 내에 죽지만, 보건소 등에서 확진환자가 다녀간 곳을 환경 소독하고 있어 안전하게 이용이 가능하다고 되어 있다. 다만 예방 차원에서 공공장소 이용시에는 '손 씻기'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지키는 것이 필수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