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신소율, 첫 만남부터 결혼식까지... '평범함을 거부한다?'
아내의 맛 신소율, 첫 만남부터 결혼식까지... '평범함을 거부한다?'
  • 김수진 기자
  • 승인 2020.01.15 0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방송 캡처
사진: 방송 캡처

 

'아내의 맛'에 출연중인 신소율 김지철 부부의 스몰웨딩 모습이 공개됐다.

14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는 신소율과 김지철의 결혼식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신소율과 김지철은 가정집에서 100만원이 안되는 돈을 들여 스몰웨딩을 진행했고, 이에 양측 부모님들은 걱정하는 모습을 자아냈다.

신소율과 김지철은 지난해 3월 열애 사실을 밝힌 후 결혼과 함께 '아내의 맛'에 출연해 주목을 받고 있다.

신소율은 지난 2007년 영화 '궁녀'로 데뷔해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으며, 김지철은 지난 2011년 뮤지컬 '영웅'으로 데뷔해 다양한 뮤지컬 활동을 하고 있다.

한편 신소율은 김지철과의 첫 만남에서 먼저 호감을 표시했지만 김지철은 "연락을 받았을 때 좋았는데 연락을 안 했다. 부담스러웠던 것 같다"라고 말해 관심을 모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