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성평등주간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 특별전’
양성평등주간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 특별전’
  • 문인영 기자
  • 승인 2019.07.03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3일 서울 도봉구 도봉구청에서 양성평등주간기념 국립여성사전시관 순회전 ‘여권통문을 다시 펼치다’가 전시됐다. 이 전시는 한국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女權通文)’ 발표 120주년을 기념해 한국 여성운동사를 돌아보는 특별기획전으로, 5일까지 전시된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