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소프트, 리니지M 세번째 에피소드 '이클립스' 공개
엔씨소프트, 리니지M 세번째 에피소드 '이클립스' 공개
  • 박철중 기자
  • 승인 2019.02.27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리지널 클래스 '암흑기사'와 신규 서버 '케레니스' 등 콘텐츠 담겨

엔씨소프트(이하 엔씨)가 리니지M의 세 번째 에피소드 '이클립스(ECLIPSE)'를 공개했다.

내달 6일부터 순차적으로 업데이트 예정인 에피소드 이클립스는 세 번째 리니지M 오리지널 클래스(Class, 직업) '암흑기사'와 신규 서버 '케레니스', '아인하사드의 축복' 시스템 개편, 생존 경쟁 전투 '무너지는 섬' 등의 콘테츠를 담고 있다.

엔씨는 지난 22일부터 새로운 에피소드 업데이트에 대한 사전 예약을 진행 중이며, 이용자는 리니지M 공식 홈페이진에서 사전 예약 프로모션에 참여할 수 있다.  

■ 세 번째 리니지M 오리지널 클래스 '암흑기사'

리니지M, 신규 에피소드 이클립스 / 엔씨소프트 제공

암흑기사는 리니지M의 여덟 번째 클래스다. 원작 PC 리니지에서 볼 수 없었던 리니지M 만의 고유 콘텐츠다. 리니지M에서 가장 높은 체력과 방어력이 특징이다. 검의 물리 공격을 마법 공격으로 치환하는 독특한 전투 방식을 구사한다.

암흑기사의 고유 스킬(Skill, 기술)은 전황을 바꿀 수 있는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할 예정이다. 주요 스킬은 ▲적의 HP를 식별해 전략적인 전투를 펼칠 수 있는 '다크 아이' ▲상대방에게 스턴과 동시에 디버프(Debuff, 약화) 효과를 줄 수 있는 '다크 스턴' ▲상대방을 생존에 불리한 상태로 만들 수 있는 '커스 언데드' ▲적의 스턴 공격을 반사할 수 있는 '스턴 미러' ▲적 처치 시 HP/MP를 회복할 수 있는 '다크소울' 등이다. 암흑기사의 배경 스토리와 스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리니지M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이용자는 신서버 케레니스에서 다양한 혜택과 함께 캐릭터를 빠르게 성장시킬 수 있다. 엔씨는 '드래곤의 다이아몬드'와 '경험치 두루마리' 등을 제공한다. 오픈 후 한 달 동안 아이템 획득 확률도 2배 상승한다.

■ '아인하사드의 축복' 시스템 개편

아안하사드의 축복 개편 / 엔씨소프트 제공

엔씨는 '아인하사드의 축복' 시스템을 개편한다. '아인하사드의 축복'은 하루에 3번 무료로 얻거나 드래곤의 다이아몬드로 충전할 수 있다.
1~200의 '아인하사드의 축복'을 보유한 이용자는 현재 200%의 보너스 경험치를 받지만, 업데이트 이후에는 400%의 보너스 경험치를 획득할 수 있다. 엔씨는 이용자가 한 달 동안 200의 축복 수치를 유지할 수 있는 정액제 상품을 추후 선보일 계획이다.

■ 새로운 생존 경쟁 전투 콘텐츠 '무너지는 섬'

생존 전투 콘텐츠 무너지는 섬 / 엔시소프트 제공

원작 PC 리니지에 등장하지 않았던 리니지M의 독창적인 전투 콘텐츠 '무너지는 섬'을 추가한다. '무너지는 섬'에서는 전투에 참여하는 캐릭터의 능력치나 수보다, 전략과 컨트롤이 승패를 가른다. 이용자는 시시각각 변화하는 전장에서 생존 경쟁을 펼친다. 최후의 생존자는 신규 영웅부터 전설급 장비를 보상으로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