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만 전 호반건설 사장…㈜건영 신임 대표이사 선임
최종만 전 호반건설 사장…㈜건영 신임 대표이사 선임
  • 양혜원 기자
  • 승인 2019.01.07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5세의 나이에 호반건설 대표 맡아
최종만 (주)건영 신임 대표이사

㈜건영의 새 대표이사로 최종만(55) 전 호반건설 사장이 선임됐다.

최종만 사장은 고려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선더버드 국제경영대학원 MBA, 플로리다 대학 부동산 및 도시 분석 석사 과정을 졸업했다.

동원F&B 기획실을 거쳐 한국국제협력단(KOICA) 해외봉사단, 동아건설 구조조정본부, 국제연합 계발계획(UNDP) 선임 프로그램 매니저, 호반건설 대표이사를 지냈다.

2003년 호반건설에 부장으로 입사해서는 입사 6년만인 2009년 45세의 나이에 호반건설 대표를 맡았다. 

최종만 대표는 "건영에서 한동안 침체가 예상되는 주택보다 물류·산업단지, 대규모 복합시설 개발과 해외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