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9 수 18:00
  •  
HOME 정치·사회 피플
신세계그룹 임원인사…미래 준비 신사업 강화신세계사이먼 대표 조창현 부사장, 온라인 신설 대표 최우정 부사장 내정

신세계그룹은 12월 1일 자로 신세계사이먼 대표이사로 ㈜신세계 조창현 부사장을, 내년 새로 출범하는 온라인 신설대표에는 최우정 이커머스 총괄 부사장을 내정하는 등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고 30일 발표했다.

신세계는 국내외 경영 환경 및 위기에 선제 대응하고자 백화점과 이마트 임원 수를 축소하는 등 전반적으로 기존 사업의 임원 수를 축소했지만, 미래 준비를 위한 신사업은 강화했다고 설명했다.

신세계의 전략 신사업인 온라인사업과 토털 퍼니싱 사업, 화장품과 제주소주 등에 신규 대표이사를 선임했다.

신세계사이먼 대표이사 내정된 조창현 부사장./사진제공=신세계그룹.

신세계는 ㈜신세계사이먼 대표이사로 ㈜신세계 조창현 부사장을, ㈜까사미아 대표로 전략실 인사총괄 임병선 부사장을, ㈜신세계TV쇼핑 대표로 ㈜이마트 상품본부장 김홍극 부사장보를 각각 내정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과 ㈜신세계푸드는 사업 전문성 강화를 위해 부문 대표 체제를 도입했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총괄 대표 및 패션라이프스타일 부문 대표에는 차정호 대표를, 코스메틱 부문 대표에는 이길한 글로벌 2본부장을 내정했다.

㈜신세계푸드 제조서비스부문 대표이사에는 ㈜신세계L&B 김운아 대표를, 매입유통부문 대표이사에는 성열기 매입유통본부장을 각각 내정했다.

신세계푸드 제조서비스부문 대표이사 김운아./사진제공=신세계푸드.

내년 출범하는 온라인 신설법인은 최우정 이커머스 총괄 부사장이 내정돼 이끌게 됐으며 ㈜제주소주와 ㈜신세계L&B 대표에는 우창균 대표를 신규 영입했다.

전략실 한채양 부사장보와 허병훈 부사장보, ㈜신세계 고광후 부사장보가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신세계 오용진 상무, ㈜이마트 민영선 상무, 김득용 상무, 정동혁 상무, ㈜신세계인터내셔날 서원식 상무, ㈜까사미아 임훈 상무, 신세계건설㈜ 정두영 상무, ㈜이마트24 조두일 상무가 부사장보로 승진했다.

신사업 역량 및 사업 전문성 강화를 위해 사별로 조직개편도 단행했다.

사업 전문성 강화를 위해 부문 대표 체제를 도입한 ㈜신세계인터내셔날은 패션라이프스타일 부문과 코스메틱 부문으로 구분하고, ㈜신세계푸드는 제조서비스 부문과 매입유통 부문으로 구분했다.

㈜신세계는 시코르 담당과 팩토리 담당 등 신사업 조직을 신설했고, ㈜이마트는 전문점 사업 추진을 위해 신사업본부와 노브랜드 사업부를 신설하고, 트레이더스 매입 조직을 강화했다.

이번 인사에서는 모두 9명의 여성이 임원으로 승진하거나 임원 포스트인 담당으로 승진했다.

신세계의 양대 축인 백화점의 장재영 대표와 이마트 이갑수 대표는 유임됐다.

신세계그룹은 "그룹의 미래 준비와 신사업 강화, 핵심 경쟁력 강화에 중점을 두고 최적임자를 엄선해 승진 발령했다"며 "앞으로도 '성과가 있는 곳에 보상이 있다'는 원칙에 따라 철저히 능력과 성과주의 인사를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임유정 기자  wiselim88@naver.com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유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