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까사호텔 서울' 힐링 공간으로 리뉴얼
'라까사호텔 서울' 힐링 공간으로 리뉴얼
  • 문인영 기자
  • 승인 2018.11.29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서울 강남구 라까사 호텔에서 리뉴얼 기념 행사가 열리고 있다. 라까사호텔 서울은 지난 2011년 가로수길 인근에 문을 연 부티끄 호텔이다. 스페인어로 ‘나의 집’을 의미하는 라까사(lacasa)호텔은 ‘도심 속의 휴식’을 모토로 내세우고 있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29일 서울 강남구 라까사 호텔에서 리뉴얼 기념 행사가 열리고 있다. 라까사호텔 서울은 지난 2011년 가로수길 인근에 문을 연 부티끄 호텔이다. 스페인어로 ‘나의 집’을 의미하는 라까사(lacasa)호텔은 ‘도심 속의 휴식’을 모토로 내세우고 있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29일 서울 강남구 라까사 호텔에서 리뉴얼 기념 행사가 열리고 있다. 라까사호텔 서울은 지난 2011년 가로수길 인근에 문을 연 부티끄 호텔이다. 스페인어로 ‘나의 집’을 의미하는 라까사(lacasa)호텔은 ‘도심 속의 휴식’을 모토로 내세우고 있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29일 서울 강남구 라까사 호텔에서 리뉴얼 기념 행사가 열리고 있다. 라까사호텔 서울은 지난 2011년 가로수길 인근에 문을 연 부티끄 호텔이다. 스페인어로 ‘나의 집’을 의미하는 라까사(lacasa)호텔은 ‘도심 속의 휴식’을 모토로 내세우고 있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29일 서울 강남구 라까사 호텔에서 리뉴얼 기념 행사가 열리고 있다. 라까사호텔 서울은 지난 2011년 가로수길 인근에 문을 연 부티끄 호텔이다. 스페인어로 ‘나의 집’을 의미하는 라까사(lacasa)호텔은 ‘도심 속의 휴식’을 모토로 내세우고 있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