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자산운용, 삼성 EMP리얼리턴 펀드 등 2종 판매 시작
삼성자산운용, 삼성 EMP리얼리턴 펀드 등 2종 판매 시작
  • 곽호성 기자
  • 승인 2018.11.28 2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 이상 장기투자하려는 투자자에게 적합
삼성자산운용이 삼성 EMP리얼리턴 펀드 등을 출시했다 / 삼성자산운용 제공

삼성자산운용은 ‘삼성 EMP리얼리턴’과 ‘삼성 EMP리얼리턴 플러스’펀드 등 2종을 내놓고 KB국민은행에서 시니어 특화 브랜드 상품으로 판매한다고 28일 밝혔다.

EMP(ETF Managed Portfolio)펀드는 자산의 50%이상을 ETF에 투자한다. ‘삼성 EMP리얼리턴’펀드는 목표인플레이션+3% 수준, ‘삼성 EMP리얼리턴 플러스’는 목표인플레이션+5% 수준의 연환산 수익률을 노린다.

목표인플레이션은 중앙은행이 일정기간 동안 달성해야 하는 물가안정목표다. 최근 3년 목표 인플레이션은 2% 수준이다.

삼성자산운용 관계자는 “인플레이션 극복과 투자자의 안정적 자산증식을 감안해 실질수익률을 낼 수 있도록 상품을 설계했다”며 “투자목표 달성을 위해 5년 이상의 장기투자를 고려하는 투자자에게 적합하다”고 말했다.

삼성 EMP리얼리턴 펀드는 안정된 수익률을 노리지만 낮은 변동성을 지키면서 채권 수익률 보다 높은 성과를 원하는 보수적 투자자,  삼성 EMP리얼리턴 플러스 펀드는  변동성을 견딜 수 있으면서 경제성장률을 뛰어넘는 실질 자본수익률을 원하는 투자자를 위한 상품이다.

두 펀드는 위험과 수익의 관계를 면밀히 분석하고 여러 가능성을 감안해 목표 맞춤형 포트폴리오를 산출한다. 주로 한국과 미국에 상장된 ETF에 분산투자한다.

시장상황에 따라 비중을 탄력적 조정하며 KODEX, iShare, PowerShare, SPDR 등 유동성과 거래 규모가 큰 ETF 30개 내외로 포트폴리오를 구성한다. 주식, 채권, 원자재, 스마트베타 ETF 등의 자산군을 넓게 포함한다.

펀드는 장기투자가 가능하게 리스크 관리를 철저하게 한다. 투자기간이 길어질수록 투자목표 달성 가능성이 높아진다. 이를 위해 변동성을 낮게하고, 투자 시점 분산효과를 볼 수 있게 포트폴리오를 조정하는 등 손실폭을 최대한 제한한다.

김기덕 솔루션팀 매니저는 “5년 이상 장기투자로 인플레이션보다 높은 투자성과를  얻고자 하는 투자자를 위한 상품”이라며 “비용의 효율성, 매매 편이성, 운용 투명성 등 ETF의 장점을 최대한 활용하여 최적의 EMP 전략을 실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보수는 A클래스가 선취판매수수료 납입금액의 1%이내이고 총 보수는 연 0.93%다. C클래스는 연 1.38%다. 온라인 가입도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