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12월 말 와이브로 '종료' 계획…LTE 전환 지원
SK텔레콤, 12월 말 와이브로 '종료' 계획…LTE 전환 지원
  • 박철중 기자
  • 승인 2018.10.29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은 올해 12월 말을 목표로 와이브로 서비스를 종료하기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협의를 시작했다고 29일 밝혔다. 

현재 SK텔레콤 와이브로 가입자 수는 1만7000명 수준이다.

와이브로는 지난 2006년 상용화된 이래 전국 주요 도심을 중심으로 고속∙대용량 무선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SK텔레콤은 "LTE·5G 등 대체 기술 진화, 와이브로 단말·장비의 생산 및 공급 부족, 해외 사업자 및 국내 가입자 지속 감소 등으로 정상적인 서비스를 계속 유지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며 와이브로 서비스 중단 이유를 설명했다.

회사는 와이브로 서비스 종료에 앞서 기존 가입자가 데이터 통신을 계속 이용할 수 있도록 LTE 전환 지원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먼저 기존 가입자가 LTE 전환 시 'T포켓파이' 단말을 무료 증정한다. 

또한 기존 대비 추가 요금 부담없이 T포켓파이를 이용할 수 있도록 이용자 보호 요금제를 신설, 가입 시점부터 2년간 제공한다. 

SK텔레콤은 기존 가입자가 LTE전환 또는 서비스 해지 시 기존 위약금과 단말 잔여 할부금을 전부 면제할 방침이다.

LTE 전환 지원 프로그램은 이날부터 시행되며, 와이브로 서비스 종료 시점으로부터 향후 2년간 계속 운영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연말까지 기존 가입자에게 ▲문자메시지(MMS) ▲T월드 홈페이지 및 각종 앱 ▲우편∙이메일 요금 안내서 ▲인터넷·신문·전화 등 다양한 수단을 통해 와이브로 서비스 종료 및 LTE 전환 지원 프로그램에 대해 안내할 계획이다. 

LTE 전환 지원을 받고자 하는 기존 가입자는 전국 T월드 매장, SK텔레콤 고객센터, 공식 온라인몰 'T월드다이렉트'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SK텔레콤 양맹석 MNO사업지원그룹장은 "와이브로 서비스 종료 과정에서 기존 가입자가 불편을 겪지 않도록 고객 안내, LTE 전환 지원 프로그램 운영 등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며 "와이브로 서비스 종료가 다가올 5G 시대에 차별화된 통신 서비스를 선보이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