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콩레이' 북상…토요일까지 전국에 비 많이 온다
태풍 '콩레이' 북상…토요일까지 전국에 비 많이 온다
  • 곽호성 기자
  • 승인 2018.10.04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 피해 없도록 조심해야…제주도 최대 700mm까지 올 수도
비 오는 날씨에 직장인들이 우산을 쓰고 걸어가고 있다 / 여성경제신문 자료사진

5일 제25호 태풍 '콩레이'가 북상하면서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겠다.

비는 4일부터 내리기 시작해 6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4∼6일 예상 강수량은 제주도 200∼500㎜이고 비가 많이 오는 곳은 700㎜ 이상 올 수 있다.

남부, 강원 영동 예상 강수량은 100∼300㎜이며 경북 동해안, 남해안, 지리산 부근 등은 400㎜ 이상 비가 올 것으로 보인다.

강원 영동을 뺀 중부지방은 50∼120㎜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충청도는 150㎜ 이상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비 피해를 우려하면서 “제주도, 남부지방, 강원 영동 지역을 중심으로 피해 없도록 유의하기 바란다”고 조언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2∼19도, 낮 최고기온은 18∼22도가 될 것으로 보이며 기온은 당분간 평년과 비슷하거나 약간 높겠다.

앞바다 파도는 서해 앞바다 0.5∼3m, 남해 앞바다 1∼4m, 동해 앞바다 1∼3m로 일겠으며 먼바다 파고는 서해 1∼6m, 남해 2∼6m, 동해 1∼3m다.

남해상에 풍랑특보가 서서히 확대 발표됨에 따라 7일까지 전 해상에 강풍이 불고 파도가 매우 높게 일겠다.

또 기상청은 남해와 동해상에는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