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노트9' 전세계 50여개국 정식 출시…내달 초 120여개국 확대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9' 전세계 50여개국 정식 출시…내달 초 120여개국 확대
  • 박철중 기자
  • 승인 2018.08.24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사전개통 31일까지 연장
아랍에미레이트 두바이에서 운영 중인 갤럭시 스튜디오에서 방문객들이 '갤럭시 노트9'을 체험하고 있는 모습. /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하반기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 노트9'을 전세계에서 24일 본격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날 갤럭시 노트9이 출시되는 국가는 우리나라를 포함해 미국과 캐나다, 인도, 영국 프랑스 등 유럽 전역, 싱가포르 태국 등 동남아 전역, 호주 등 전세계 50여 개국이다.

삼성전자는 9월 초까지 120여 개국으로 출시국을 확대할 계획이다.

갤럭시 노트9은 블루투스(BLE)를 탑재한 '스마트 S펜'으로 카메라·동영상·프레젠테이션 등을 원격으로 제어하는 기능을 새롭게 탑재하고, 6.4형 슈퍼아몰레드 디스플레이와 스테레오 스피커, 10nm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 4000mAh 대용량 배터리, 128GB·512GB 내장 메모리 등으로 역대 최강의 성능을 갖췄다.

삼성전자는 각각 23일과 22일, 이탈리아와 칠레에서 현지 미디어, 파트너 대상 갤럭시 노트9 출시 행사를 진행하고, 영국 런던, 아랍에미레이트연합 두바이, 싱가포르 등 전세계 주요 도시에서 '갤럭시 스튜디오'를 운영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국내에서는 지난 13일부터 20일까지 '갤럭시 노트9' 사전 예약 판매를 진행했으며 512GB 메모리를 탑재한 '갤럭시 노트9 스페셜에디션'이 흥행을 이끌고 있다.

삼성전자는 사전 개통기간을 당초 25일에서 31일로 연장한다고 밝혔다. 태풍으로 인한 안전과 512G 모델 판매 증가에 따른 재고 부족 등을 고려한 조치다.

또한, 이날 국내 정식 출시를 기념해 한시적으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오는 31일까지 갤럭시 노트9을 개통 고객 전원에게는 AKG 유무선 헤드폰 또는 무선 충전 듀오와 배터리팩 패키지를 제공한다. 1년 1회에 한해 디스플레이 파손 교체 비용의 50% 현장 할인, 게임 아이템 쿠폰, 삼성 정품 보호 필름 1회 부착 서비스도 제공한다.

'갤럭시 노트9'은 국내에서 오션 블루, 라벤더 퍼플 색상의 512GB 모델, 미드나잇 블랙, 라벤더 퍼플, 메탈릭 코퍼 등 3가지 색상의 128GB 모델로 출시된다. 가격은 512GB 모델이 135만3000원, 128GB 모델이 109만4500원이며, 삼성전자 홈페이지와 전국 디지털 프라자, 모바일 스토어, 이동통신사 매장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한편, 갤럭시 노트9 출시를 기념한 시즌 마지막 '갤럭시 팬 파티'가 오는 30일과 31일 서울 성수동 '바이산 코리아'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