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8.16 목 08:40
  •  
HOME 부동산 건설
서울주택도시공사, 한강 세빛섬에서 '예빛섬 영화제' 개최SH공사, 8월10~11일 이틀간 세빛섬에서 '예빛섬 영화제' 개최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한강 몽땅 축제 기간에 시민들을 대상으로 세빛섬에서 제1회 '예빛섬 영화제'를 개최한다. 사진은 한강 세빛섬의 모습. /사진제공=효성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한강 몽땅 축제 기간에 시민들을 대상으로 세빛섬에서 제1회 '예빛섬 영화제'를 개최한다.

SH공사는 시민공유 가치에 맞는 사회공헌 사업의 일환으로 '예빛섬 영화제'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10일에는 아카데미 작품상에 빛나는 라라랜드가 상영되고 11일에는 가족, 연인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미녀와 야수가 상영된다. 입장료는 무료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한강 몽땅 축제 기간에 시민들을 대상으로 세빛섬에서 제1회 '예빛섬 영화제'를 개최한다. 사진은 예빛섬 영화제 포스터의 모습. /사진제공=SH공사

SH공사는 이번 영화제를 통해 시민들이 한강조망이 가능한 격조 높은 대중문화공간에서 다양한 문화체험을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SH공사는 열대야에 지친 시민들을 위해 시원한 강바람을 맞으며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SH공사는 세빛섬의 복합문화공간을 활용하여 영화제를 만들어 공사의 사회공헌활동의 수준을 높이고 세빛섬은 세빛섬의 활성화와 공공성 확보에 기여한다는 상호공감대를 형성하여 지난 5월말 두 기관간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양혜원 기자  yhwred@naver.com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