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대세' KB국민은행, 캄보디아에 5호‧6호 지점 추가 오픈
'글로벌 대세' KB국민은행, 캄보디아에 5호‧6호 지점 추가 오픈
  • 윤아름 기자
  • 승인 2018.07.16 2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뱅킹어플 ‘리브KB캄보디아’ 가입자 3만400여명…월평균 거래량 400만불
지난 11일 열린 KB캄보디아은행 스텅민체이지점(5호점) 개점식에서 관계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옥 반다 KB캄보디아은행 부법인장, 이우환 KB국민은행 글로벌사업부장, 박재홍 KB국민은행 글로벌사업본부 전무, 박용진 KB국민은행 법인장, 후어 뿌티 KB국민은행 스텅민체이 지점장.

KB국민은행이 지난 11일과 13일, 캄보디아의 수도 프놈펜에 현지법인인‘KB캄보디아은행’의 5호점 스텅민체이지점 및 6호점 츠바암포지점을 연이어 오픈하고 개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개점식에는 박재홍 KB국민은행 글로벌사업본부 대표 및 이우환 KB국민은행 글로벌 사업부장 등 관계자 100명이 참석해 개점을 축하했다.

KB캄보디아은행은 지난해에도 3호점인 뚤뚬붕지점과 4호점인 떡뜰라지점을 개설해 현지인을 대상으로 한 영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두 지점 모두 개점 1년만에 순이익을 시현했다.

프놈펜 신시가지 확장지역에 자리 잡은 5호점과 6호점도 현지인을 지점장으로 임명했으며, 현지 중소법인 및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하는 사업자금대출과 개인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주택자금대출 등을 중점 취급할 예정이다.

한편,‘KB캄보디아은행’은 최근 2년 동안 대출금이 두 배로 증가했으며, 한국에서 일하고 있는 캄보디아 근로자들의 해외송금이 연간 1억불에 달하는 등 안정적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또 디지털뱅킹 서비스인 ‘Liiv KB Cambodia’는 출시 이후 1년 반 만에 3만 4000여명의 가입자를 확보했으며, 송금‧대출‧결제 등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월 평균 약 4백만불의 거래가 이루어지는 등 현지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현지화 영업 전략을 통해 디지털뱅킹 기반 금융서비스를 확장하고 오프라인에서도 현지인 대상 금융편의 제공과 함께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