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9.23 일 17:56
  •  
HOME 산업· ICT 전기·전자 모바일월드
국내 첫 와이파이 일체형 IoT 스마트 도어록 나왔다삼성SDS 출시…배터리 수명 2배 향상·보안 편의성 향상

집에 사람이 없어도 밖에서 스마트폰으로 문을 열수 있는 똑똑한 도어록이 나왔다.
 
삼성SDS(대표 홍원표)가 국내 최초로 와이파이 일체형 IoT 스마트 도어록을 국내외 동시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삼성SDS가 국내 최초로 와이파이 일체형 IoT 스마트 도어록을 국내외 동시 출시했다. / 사진=삼성SDS

이 제품 (제품명 SHP-DR900)은 배터리 수명을 2배 향상시킨 저전력 와이파이 칩을 내장해 실내 무선 공유기와 항상 연결 가능하다. 때문에 문열림 상태나 침입 시도 등을 스마트폰을 통해 실시간으로 알려준다.

사용자는 가족이나 친척 방문시 스마트폰에서 원격으로 문을 열어줄 수 있고, 모든 출입 이력을 수시로 확인 가능하다.

문열림 방식도 한 단계 더 발전했다. 집에서 나갈 때 도어록 센서가 사람의 움직임과 거리를 감지해 손만 살짝 닿아도 잠금 장치가 자동으로 풀리는 부드러운 문열림을 구현했다.

도어록 내부에 저장된 데이터를 삼성SDS 고유의 알고리즘으로 암호화하는 'S-WBC'와 스마트폰에서 서버로 전송되는 데이터를 암호화하는 통신 보안 프로토콜 등 자체 개발한 보안 기술을 적용해 보안성을 강화했다.

또한, 최신형 지문 센서로 더욱 빠르고 정확하게 지문을 인식하고, 주요 사용법을 음성으로 안내하는 등 편의성도 향상됐다.

임수현 솔루션사업부장(전무)은 “삼성SDS는 세계 최초 도어록 터치패드 적용, 푸시풀 도어록 등 차별화된 제품으로 업계를 선도하고 있다”며, “이번 와이파이 일체형 IoT 스마트 도어록 출시로 글로벌 프리미엄 도어록 시장 공략을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박철중 기자  slownews75@gmail.com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철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