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단 평양공연 시작 시각 다시 변경…오후 6시30분으로 확정
예술단 평양공연 시작 시각 다시 변경…오후 6시30분으로 확정
  • 양혜원 기자
  • 승인 2018.04.01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작 시각 오후 5시30분→7시30분→6시30분 변경…재조정 이유 즉각 확인은 안돼
1일 오후1일 오후 평양 동평양대극장에서 남북평화 협력기원 남측예술단이 공연을 앞두고 리허설을 하고 있다./평양공연사진공동취재단
1일 오후 남북평화 협력기원 남측 태권도시범단이 공연을 펼칠 평양 태권도전당에서 리허설을 하는 모습을 북측 관계자들이 보고 있다. /평양공연 사진공동취재단
1일 오후 남북평화 협력기원 남측 태권도시범단이 공연을 펼칠 평양 태권도전당에서 리허설을 하는 모습을 북측 관계자들이 보고 있다. /평양공연 사진공동취재단

1일 오후 5시 30분(이하 서울시간)으로 예정됐던 우리 예술단의 평양공연 시작 시각이 북측 요구로 두 시간 늦춰졌다가 다시 한 시간 앞당겨졌다.

예술단 관계자는 1일 "예술단 공연 시작 시각이 오후 6시 30분으로 남북 합의로 조정, 변경됐다"고 밝혔다.

앞서 당초 5시 30분 시작될 예정이던 공연은 북측에서 보다 많은 사람의 관람 편의를 위해 두 시간 미룰 것을 요구해 7시 30분으로 시작 시각이 늦춰진 바 있다.

여기서 다시 공연 시작 시각을 한 시간 앞당긴 이유는 즉각 확인되지는 않고 있다.

1일 오후 도종환 장관이 남북평화 협력기원 남측 태권도시범단...태권도전당에서 시범단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있다./평양공연사진공동취재단
1일 오후1일 오후 평양 동평양대극장에서 남북평화 협력기원 남측예술단이 공연을 앞두고 리허설을 하고 있다./평양공연사진공동취재단

전날 전세기 편으로 방북한 우리 예술단은 이날 동평양대극장에서 2시간가량 공연할 예정이다.

조용필을 비롯해 이선희, 최진희, 윤도현, 백지영, 레드벨벳, 정인, 서현, 알리, 강산에, 김광민 등 총 11명(팀)이 오른다.

공연의 공식 명칭은 '남북 평화협력 기원 남측 예술단 평양 공연'이며, 남북 관계의 역사적 전환을 알리는 신호탄이라는 의미에서 '봄이 온다'는 부제가 달렸다.

예술단은 3일 오후 류경정주영체육관에서 북한 예술단과 함께 두 번째 공연을 펼친 뒤 귀환할 예정이다.

우리 예술단의 평양 공연은 지난 2005년 류경정주영체육관에서 개최된 조용필 콘서트 이후 13년 만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