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5.21 월 21:23
  •  
HOME 포토/영상 피플&피플
감옥에서 생일 맞이하는 신동빈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13일 오후 서울 서울중앙지법 열린 1심 선고 공판에서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징역 2년6개월, 추징금 70억원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되어 호송차로 향하고 있다.  신 회장은 14일 '63번째 생일'을 맞는다.  /양문숙 기자 photoyms@seoulmedia.co.kr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13일 오후 서울 서울중앙지법 열린 1심 선고 공판에서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징역 2년6개월, 추징금 70억원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되어 호송차로 향하고 있다. 신 회장은 14일 '63번째 생일'을 맞는다. /양문숙 기자 photoyms@seoulmedia.co.kr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13일 오후 서울 서울중앙지법 열린 1심 선고 공판에서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징역 2년6개월, 추징금 70억원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되어 호송차로 향하고 있다. 신 회장은 14일 '63번째 생일'을 맞는다. /양문숙 기자 photoyms@seoulmedia.co.kr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13일 오후 서울 서울중앙지법 열린 1심 선고 공판에서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과 관련해 징역 2년6개월, 추징금 70억원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되어 호송차로 향하고 있다. 신 회장은 14일 '63번째 생일'을 맞는다. /양문숙 기자 photoyms@seoulmedia.co.kr

양문숙 기자  yms7890@hanmail.net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