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2.18 일 09:57
  •  
HOME 스포츠·연예 스포츠
이민지, LET·ALPG 시즌 첫 대회 오츠 빅오픈 우승2014년 아마추어 신분으로 우승 4년만에 우승 트로피 차지
하나금융그룹은 소속 선수인 호주교포 이민지가 호주 서틴스 비치 골프장에서 펼쳐진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개막전인 호주프로골프투어 오츠 빅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했다고 5일 밝혔다./사진제공=하나금융그룹

호주교포인 이민지(21·하나금융그룹)가 호주 서틴스 비치 골프장에서 펼쳐진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와 호주프로골프투어(ALPG)가 공동 주관한 오츠 빅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5일 하나금융그룹에 따르면 이민지는 2라운드까지 36홀 노보기 플레이를 펼치는 등 꾸준한 활약을 펼치며 4라운드 총합 279타 13언더파로 2위인 호주의 캐리스 데이비슨을 5타차로 제치고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차지했다.

이민지는 2014년 이 대회에서 아마추어 신분으로 우승을 차지한 뒤, 4년만에 같은 대회에서 두 번째 우승 트로피를 올렸다.

이민지는 “2018 시즌 첫 대회를 우승으로 시작해 몹시 기분이 좋다”며 앞으로 펼쳐지는 대회에서도 매 경기 집중하고 최선을 다해 계속해서 좋은 플레이와 성적을 거둘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정창규 기자  kyoo78@seoulmedia.co.kr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창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