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2.13 수 22:29
  •  
HOME 포토/영상 스타갤러리
현존 세계 최고 '투란도트' 공주
4일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리허설룸에서 열린 콘서트 오페라 '투란도트' 기자간담회에서 투란도트 역을 맡은 소프라노 리즈 린드스트롬이 기자들의 질문을 듣고 있다. 푸치니의 오페라 '투란도트' 콘서트 버전은 오는 9일 오후 7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4일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리허설룸에서 열린 콘서트 오페라 '투란도트' 기자간담회에서 투란도트 역을 맡은 소프라노 리즈 린드스트롬이 기자들의 질문을 듣고 있다. 푸치니의 오페라 '투란도트' 콘서트 버전은 오는 9일 오후 7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4일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리허설룸에서 열린 콘서트 오페라 '투란도트' 기자간담회에서 투란도트 역을 맡은 소프라노 리즈 린드스트롬이 기자들의 질문을 듣고 있다. 푸치니의 오페라 '투란도트' 콘서트 버전은 오는 9일 오후 7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4일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리허설룸에서 열린 콘서트 오페라 '투란도트' 기자간담회에서 투란도트 역을 맡은 소프라노 리즈 린드스트롬이 손을 들어 인사를 하고있다. 푸치니의 오페라 '투란도트' 콘서트 버전은 오는 9일 오후 7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완쪽은 칼라프 왕자 역을 맡은 테너 박성규.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4일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리허설룸에서 열린 콘서트 오페라 '투란도트' 기자간담회에서 투란도트 역을 맡은 소프라노 리즈 린드스트롬이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푸치니의 오페라 '투란도트' 콘서트 버전은 오는 9일 오후 7시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문인영 기자 photoiym@gmail.com

​​​​

문인영 기자  photoiym@seoulmedia.co.kr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