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0.22 일 11:37
  •  
HOME 리빙·스타일
“반려동물과 가을나들이 전 광견병 예방접종하세요”30일까지 서울시 전 자치구 지정 동물병원서 광견병 예방접종 실시
   
▲ 서울시는 16일부터 30일까지 서울시 25개 모든 자치구에서 가을철 반려동물 광견병 예방접종을 실시한다. /여성경제신문 자료사진

서울시는 16일부터 30일까지 서울시 25개 모든 자치구에서 가을철 반려동물 광견병 예방접종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광견병 예방백신 4만두분을 무료로 공급하며 반려동물 보호자들은 각 자치구별 지정 동물병원에 방문해 시술료 5000원을 지불하고 반려동물에 광견병 예방접종을 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광견병 예방백신이 조기에 소진될 수 있으므로 서둘러 접종할 것을 권장하며 동물병원별 보유량이 다르므로 방문 전에 남은 수량을 확인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시는 또 주택·준주택에서 기르거나 반려목적의 3개월령 이상의 개는 2013년부터 실시한 동물등록제에 따른 의무등록 대상이므로 이번 기회에 반드시 동물 등록할 것을 당부했다. 동물을 잃어버렸을 경우 등록이 된 동물은 신속히 보호자를 찾을 수 있다.

‘동물보호법’ 제47조에 따라 등록대상동물을 동물등록을 하지 않을 경우 최고 4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동물등록제에 따라 동물등록을 대행하는 동물병원은 ‘동물보호관리시스템(www.anima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나백주 서울특별시 시민건강국장은 “광견병은 예방접종으로 충분히 예방이 가능한 질병이므로 시민과 반려동물의 건강을 위해 이번 기간 내에 반드시 접종하길 바란다”며 “길을 잃은 반려동물이 가족의 품으로 무사히 돌아올 수 있도록 동물등록에도 적극 협조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예방접종이 가능한 지정 동물병원은 관할 자치구 또는 120다산콜센터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그 밖의 궁금한 사항은 서울특별시 동물보호과(02-2133-7659)로 문의하면 된다.

신은주 기자  44juliet@naver.com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