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제품, 영화 트랜스포머의 주인공…카마로, 콜벳 스팅레이, 말리부, 트랙스 등장
쉐보레 제품, 영화 트랜스포머의 주인공…카마로, 콜벳 스팅레이, 말리부, 트랙스 등장
  • 김민철 기자
  • 승인 2014.06.30 0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브랜드 쉐보레(Chevrolet)의 제품들이 6월25일 국내 개봉하는 영화 ‘트랜스포머: 사라진 시대’에 대거 등장한다.

이번 영화에는 범블비로 잘 알려진 카마로(Camaro) 뿐만 아니라 쉐보레의 고성능 스포츠카인 콜벳 스팅레이(Corvette Stingray)와 최근 국내 중형 디젤 세단의 돌풍을 가져온 말리부, 글로벌 및 국내 시장에서 호평을 받고 있는 소형 SUV 트랙스 (Trax), 글로벌 소형차 아베오 (글로벌 명 소닉, Sonic)도 새롭게 등장, 쉐보레 제품 디자인과 성능의 탁월함을 선보인다.

한국지엠 마케팅본부 이경애 전무는 “이번 트랜스포머 4에서는 역대 최고의 쉐보레 카 라인업의 등장으로 국내시장에서 고객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는 쉐보레의 다양한 차량들을 영화 속에서 확인하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며, “특히 글로벌 SUV 트랙스와 소형차 아베오는 한국지엠이 디자인 단계부터 주도적으로 개발해온 차량”임을 강조했다.

쉐보레 제품은 2007년 첫 개봉한 트랜스포머 1편부터 꾸준히 출연해왔다. 모든 시리즈에서 주인공의 역할을 맡은 카마로를 비롯, 2012년에 개봉한 3탄에서는 한국지엠이 주도적으로 개발한 스파크(Spark)가 등장, 큰 인기를 끌기도 했다.

한편, 한국지엠은 25일 국내개봉에 앞서24일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일반 고객 1천명을 대상으로 한 트랜스포머 영화 시사회를 성황리에 개최, 고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또한, 이번 영화에 출연한 쉐보레 카마로, 트랙스 및 영화에 깜짝 등장하는 쉐보레의 대표 중형세단 말리부와 대형 오토봇을 타임스퀘어 내 ‘트랜스포머 존’에 전시하고, 다양한 마케팅 이벤트를 펼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