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7.21 금 18:09
  •  
HOME 리빙·스타일 생활경제 쇼핑플러스
버거킹 5억·투썸플레이스 3억···프랜차이즈 창업비 만만찮다갑질논란 미스터피자도 3억 들어...가맹점 폐점률 최고는 '공수간'
2016년 프랜차이즈 본사 매출 상위 100대 기업 가운데 가맹점 부담금이 가장 많은 곳은 패스트푸드 브랜드인 버거킹(4억7900만원)이었다. /여성경제신문 자료사진

최근 20여년의 월급쟁이 생활을 마치고 프랜차이즈 창업을 꿈꾸는 최모씨. 그는 올해안에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고 '동네 사장님'으로 제2의 인생을 시작하려고 한다. 햄버거와 커피 중 어떤 업종을 창업할까 고민하다 깜짝 놀랐다. 가맹점 비용을 알아보니 생각보다 훨씬 더 많은 돈이 들었다. 

최씨가 '버거킹' 매장을 오픈하는데 드는 부담금은 5억원에 육박했다. 여기에는 가입비, 교육비, 보증금, 기타 비용이 포함돼 있지만 내부 장식인 인테리어 비용과 매장 임대료 등은 제외돼 있다. 

커피 전문점도 마찬가지였다. '투썸플레이스'의 경우 프랜차이즈 본사에 내는 비용만 3억원을 넘었다. 최씨는 만만찮은 현실에 창업의 꿈을 접어야 할지 고민중이다.

12일 기업 경영평가 사이트 CEO스코어에 따르면 2016년 프랜차이즈 본사 매출 상위 100대 기업 가운데 가맹점 부담금이 가장 많은 곳은 패스트푸드 브랜드인 버거킹(4억7900만원)이었다. 본사는 비케이알이다.

버거킹 다음으로는 건강식품 브랜드인 아이쿱자연드림(4억6000만원), 패스트푸드 롯데리아(4억5700만원), 롯데슈퍼(4억1600만원), 식음료 한식 브랜드 본가(3억9000만원), 유통 푸드머스(SL·3억7000만원) 등의 순이었다.

자동차 관련 서비스 블루핸즈(3억4600만원), 문구유통 알파(3억2200만원), 패스트푸드 서브웨이(3억1900만원) 등의 부담금도 비교적 많았다.

'치즈통행세' 등 갑질 논란으로 구속된 정우현 전 MP(미스터피자)그룹 회장의 미스터피자는 가맹점주 부담금 규모가 2억7900만원으로 15번째로 많았다.

누구나 한번쯤 창업을 꿈꾸었던 커피와 빵 프랜차이도 많은 돈이 필요했다. 익숙한 브랜드인 파리바게뜨는 2억8000만원, 뚜레쥬르는 2억5300만원의 비용이 소요되는 것으로 집계됐다. 카페베네와 엔제리너스커피는 각각 2억7100만원, 2억6600만원의 부담금이 필요했다.

업종별로 보면 햄버거 등 패스트푸드가 2억9100만원으로 최대였다.

그 다음으로는 유통(2억6950만원), 피자(2억4410만원), 제과제빵(2억1370만원), 문구유통(2억380만원), 자동차 관련(1억9620만원), 커피(1억9030만원), 아이스크림·빙수(1억6440만원) 등의 순으로 부담금이 많았다.

2015년 기준으로 가맹점 폐점률이 가장 높은 브랜드는 놀부의 분식업종 '공수간'(41.5%)이었다.

폐점률은 연말 계약종료·해지 가맹점 수를 연초 가맹점 수로 나눈 비율이다.

그 다음으로는 교육 교과업 비상교육의 '비상아이비츠'(36.2%), 교육교과업 재능교육의 '재능스스로러닝센터'(30.2%), 교육교과업 교원의 '빨간펜수학의달인'(25.9%), 롯데리아의 아이스크림·빙수브랜드 '나뚜루'(23.7%), 일식 동원산업 '동원참치'(22.8%), 피자 이랜드파크 '피자몰'(22.2%), 기타도소매 이마트에브리데이(20.0%) 등의 순으로 폐점률이 높았다.

신은주 기자  44juliet@naver.com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은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초록 2017-07-12 18:47:37

    자연드림은 개인프렌차이즈가 거의 없어요.
    기사가 이상합니다.
    소비자들이 협동해서 만든 생협매장이기 때문에 전국의. 200여 매장을 거의 조합원들이 자금을 모아서 만들고. 지역의 조합이 운영하는 친환경 매장이거든요. 좋은 협동조합의 사례로 주목 받고 있구요.
    폐점률도 10년동안 5%이하인걸로 알고 있어요. 팩트체크가 필요합니다.
    아이쿱자연드림이 매장창업 자금을 투명하게 개하였네요.
    http://m.media.daum.net/m/life/living/tips/newsview?newsId=20170712163016685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