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8.20 일 10:51
  •  
HOME 금융·증권 은행
신한은행 ‘장사의 신(神)’ 초청…자영업자 성공비법 전수외식업 컨설턴트 김유진씨 초청해 외식업 경영 노하우 전수 성황리에 마쳐
   
▲ ‘신한 자영업 사관학교’ 시작해 컨설팅을 통한 우수 브랜드 양성 예정./사진제공=신한은행

신한은행은 14일과 16일 양일간 서울과 부산에서 자영업자 고객 300여명을 대상으로 사업 운영의 노하우를 전수하는 ‘장사의 신이 공개하는 성공 비법’ 세미나를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국내 최고의 외식업 컨설턴트이자 외식업 관련 베스트셀러 작가인 김유진 대표가 외식업 경영 핵심 노하우에 대해 강연하고 이바돔 감자탕, 사야 등 프랜차이즈 외식업을 운영 중인 강연대 대표가 본인의 실제 성공 사례를 직접 전수했다.

이날 세미나에 참석한 고객은 “사업 운영이 어려운 자영업자들에게 단비와 같은 세미나였으며 성공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게 되었다”라고 말하며 ‘장사의 신(神)’이 전수하는 생생한 사례에 연신 감탄하며 강연 내용을 빼놓지 않고 메모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 신한은행은 이번 세미나뿐 아니라 올 하반기 ‘김유진 아카데미’와 업무제휴를 통한 ‘신한 자영업 사관학교’를 시작한다. 신한은행은 자영업을 운영 중이거나 창업을 계획 중인 지원자 중 120여명을 선발하고 전문가의 컨설팅을 통해 우수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신한은행이 기획한 자영업자 지원 프로그램은 자영업자 대출이나 가맹점 서비스 등 금융에 한정됐었던 지원을 뛰어넘는 신선한 시도로 평가받으며 자영업자 고객들의 뜨거운 관심을 끌고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최근 베이비붐 세대의 직장 은퇴 등으로 자영업자수가 크게 늘어나고 있다”며 “계속해서 다양한 방식의 지원을 통해 자영업자들이 자립기반을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창규 기자  kyoo78@seoulmedia.co.kr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창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