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6.29 목 12:54
  •  
HOME 정치·사회 정치일반
"허위 혼인신고 아내도 아는 사실···평생 반성"···안경환 의혹 직접 해명 정면돌파“기회 주어진다면 검찰 개혁 반드시 이루겠다” 법무장관직 수행 의지 밝혀
   
▲ 안경환 법무부 장관 후보가 16일 서울 서초대로 대한법률구조공단개인회생파산지원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여성비하·허위 혼인신고’ 등 각종 의혹에 대해 해명하며 고개숙여 사과하고 있다. /양문숙 기자 photoyms@seoulmedia.co.kr

“사퇴하지 않고 법무부 장관직을 수행하겠다.”

안경환(69)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여성비하·허위 혼인신고 등 자신에게 쏟아진 각종 의혹과 비판에 대해 사죄와 해명을 하면서 법무장관직 수행에 대한 의지를 밝혔다.

안 후보자는 16일 오전 서울 서초구 법원청사 인근에 있는 대한법률구조공단 서울개인회생·파산종합지원센터에서 무효 판결이 난 첫 번째 결혼신고 과정 등에 대해 “학자로, 글쓰는 이로 살아오면서 그 때의 잘못을 한 순간도 잊은 적이 없다”며 사죄했다. 

안 후보자는 “입에 담기조차 부끄러운 그 일은 전적인 저의 잘못으로 변명의 여지가 없는 행위였다. 이 모든 사실은 아내도 알고 있다. 젊은 시절의 잘못으로 평생 반성하고 사죄해야 마땅함을 이해하고 있다”며 “그 후로 저는 오늘까지 그 때의 그릇된 행동을 후회하고 반성하며 살아왔다”고 말했다. 

아들과 관련한 의혹에 대해서도 “아들이 재학하던 학교의 남녀학생을 엄격하게 분리시키는 학칙을 위반해 중징계 처분을 받았다”며 “제가 절차에 개입하거나 부당한 영향력을 행사한 적은 결코 없다”고 해명했다.

   
▲ 안경환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16일 서울 서초대로 대한법률구조공단개인회생파산지원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몰래 혼인신고' 등 각종 의혹에 대해 해명하고 있다. /양문숙 기자 photoyms@seoulmedia.co.kr

특히 안 후보자는 “칠십 평생을 학자로서, 글쓴이로서 살아왔는데, 기회가 주어진다면 저에게 주어진 마지막 소명으로 생각하고 국민의 여망인 검찰 개혁과 법무부 탈검사화를 반드시 이루겠다”며 법무장관직 수행 의지를 밝혔다.

또 “오래 전 개인사는 분명히 저의 잘못으로 죽는 날까지 잊지 않고 사죄하며 살아갈 것이다”라며 “그 일로 인해 그 이후의 제 삶이, 학자로서, 글 쓰는 이로서 살아온 제 인생이 전면적으로 부정되는 것은 온당치 못하다. 청문회에서 제 칠십 평생을 총체적으로 평가해 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안 후보자는 과거 저서·기고문 등에서 음주 운전을 했던 경험을 고백하는가 하면 판사의 성매매 사건을 두둔하는 듯한 발언을 하는 등 왜곡된 ‘성 관념’을 표출한 것이 아니냐는 논란을 일으켰다.

   
▲ 안경환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16일 서울 서초대로 대한법률구조공단개인회생파산지원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몰래 혼인신고' 등 각종 의혹에 대해 해명하고 있다. /양문숙 기자 photoyms@seoulmedia.co.kr

이 밖에도 두 자녀와 모친의 미국 국적 문제, 인권위원장 이후 급속한 금융자산 증가, 논문 자기 표절 등 크고 작은 다양한 논란이 제기됐지만 안 후보자는 적극적인 대응을 하지 않고 “청문회에서 소상히 밝히겠다”는 입장을 견지해왔다.

그러다 전날 1975년 교제하던 여성의 도장을 위조해 결혼신고를 했다가 이듬해 법원에서 혼인 무효 판결을 받은 사실까지 드러났다.

민병무 기자  joshuamin@nate.com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병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똑 찍어내기야 2017-06-16 13:59:53

    여자랑 결혼 하기로 하고 같이 살았었는데 헤어지게 돼서 , 그 당시 이혼녀 딱지 붙이고 여자가 못 살기에 , 안후보자가
    혼인신고 하고 , 소송하기로 한거라는데.. 당시 시대상을 감안해 보세요.

    판사출신. 김기춘 실장때 정무 비서관 햇던 자한당 주광덕 의원이 문건 유출 했다는데..
    40년이 지난 , 더군다나 상대여성은 일반인인데 어찌 이게 문건이 유출 될수 있대요?
    다 채동욱 검찰 총장 찍어낼떼와 같은 방법으로 김기춘라인, -남조선일보- 자한당 들의
    작품이죠. 그래서 검찰 개혁 확실히 할 안경환이 필요한 겁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