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0.20 금 22:49
  •  
HOME 스포츠·연예 영화·음악
풋풋한 모니카 벨루치...메가박스 9일 '라빠르망' 단독 재개봉뱅상 카셀·로만느 보링거 등 세 남녀의 아름답지만 지독하게 엇갈린 사랑 그린 멜로 영화
   
▲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프랑스 멜로 영화 '라빠르망'을 오는 3월 9일 단독 재개봉한다.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프랑스 멜로 영화 '라빠르망'을 오는 9일(목) 단독 재개봉한다.

지난 1996년 첫 상영한 이 작품은 리자(모니카 벨루치)와 막스(뱅상 카셀), 알리스(로만느 보링거)가 등장해 세 남녀의 아름답지만 지독하게 엇갈린 사랑을 그리고 있다. 화려하고 아름다운 연극배우로 등장한 모니카 벨루치와 첫 사랑의 열병을 앓는 순수 청년 뱅상 카셀의 섬세한 감정 연기와 환상적인 호흡은 매혹적이고 특별한 로맨스를 선보인다.

이번 재개봉을 앞두고 금세기 최고의 여배우로 인정 받는 모니카 벨루치와 프랑스 국민 배우 뱅상 카셀의 풋풋한 모습을 감상할 수 있어 국내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받고 있다.

   
▲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프랑스 멜로 영화 '라빠르망'을 오는 3월 9일 단독 재개봉한다.

'라빠르망'은 독보적인 스토리와 작품성으로 제51회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한 것은 물론 2004년 할리우드에서 '당신이 사랑하는 동안에'라는 제목으로 리메이크되며 평단과 관객 모두의 인정을 받았다.

지난 28일 메가박스 서울 코엑스점에서 열린 정성일 평론가와 함께 하는 GV(관객과의 대화)는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이 자리에서는 정성일 평론가의 색다른 해석이 더해져 관객들이 보다 깊이있게 영화 '라빠르망'을 감상하는 시간을 가졌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메가박스 홈페이지(www.megabox.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1544-0070.

민병무 기자  joshuamin@nate.com

<저작권자 © 여성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병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