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D-3] 모래성 수비..한국, 가나에 0-4 완패
[월드컵 D-3] 모래성 수비..한국, 가나에 0-4 완패
  • 최우진 기자
  • 승인 2014.06.10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0일(한국시간) 미국 마이애미 선라이프 스타디움에서 열린 A매치 평가전에서 0-4로 완패했다. 마지막 평가전이었다. 러시아와의 결전을 앞두고 가진 가나와의 경기에서 성과를 확인하고자 했지만 과제만을 안은 채 대표팀은 무거운 발걸음으로 브라질로 입성하게 됐다.

 

경기 내용을 보면 시종 일관 수비진의 무딘 전술로  전반 10분  가나의 원톱 공격수 아사모아 기안에게 공을 연결하는 황당한 실수로 첫 골을 내준 뒤, 두 번째 실점도 비슷한 집중력 없는 모습 으로 골을 내줬다. 수비 조직력 전체가 흔들렸고, 뒷공간으로 파고드는 상대와 중앙에 서 있던 공격수를 잡지 못했다. 한마디로 모래성 무너지듯 조직력과 끈기가 흩어지는 경기였다.

후반에 적극적인 공격 태세를 보였지만 결국 골은 나오지 않았고,  한국은 0-4 완패를 받아들여야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