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전체 7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중공업] 권오준 포스코 회장, '최순실' 악재 딛고 연임 성공
권오준(사진·66) 회장이 세계 4위 철강업체 포스코를 3년 더 이끌게 됐다.포스코 이사회는 25일 최고경영자(CEO) 후보추천위원회로부터 권 회장이 차기 CEO 후보로 적합하다는 자격심사 검토 결과를 보고 받고, 단일 회장 후보로 오는 3월 예정된
안준영 기자   2017-01-25
[중공업] 두산엔진, 선박엔진 생산 33년 만에 누적 ‘1억 마력’ 돌파
선박용 대형엔진을 제조하는 두산엔진이 생산 누적 ‘1억 마력’을 돌파했다.두산엔진은 20일 창원 본사 조립공장에서 11G95ME-C타입의 10만3000마력급 엔진 시운전에 성공하며 선박용 대형엔진 생산 누계 ‘1억 마력’ 돌파 기록을 세웠다고 밝혔다.
김민규 기자   2017-01-20
[중공업] 두산중공업, 인도에 2조8000억원 규모 석탄화력발전소 2곳 수주
두산중공업의 인도 현지법인 두산파워시스템즈인디아(DPSI, Doosan Power Systems India)가 인도 내 총 2조8000억원 규모의 석탄화력발전소 2곳을 수주했다고 26일 밝혔다.이번에 수주한 석탄화력발전소는 인도 북부 우타르 프라데시
문희서 기자   2016-12-26
[중공업] '대우조선 비리' 홍보대행사 박수환 뉴스컴 대표 피의자 신분 소환
대우조선해양 경영 비리에 연루됐다는 의혹이 제기된 홍보대행사 뉴스컴의 대표 박수환(58·여)씨가 22일 검찰에 출석했다.검찰 부패범죄특별수사단(단장 김기동 검사장)은 이날 오전 서울중앙지검 별관 조사실로 박씨를 소환해 조사 중이다. 박씨는 피의자 신분
정창규 기자   2016-08-22
[중공업] 현대중공업, 상반기 9000억원 흑자 달성
현대중공업이 지난 1분기에 이어 2분기 연속 흑자를 달성했다.현대중공업은 27일 2016년도 2분기 연결기준 매출 9조8627억원, 영업이익 5572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상반기 누계로는 매출 20조1355억원, 영업이익 8824억원이다.2014년
정창규 기자   2016-07-27
[중공업] 현대중공업, 뉴질랜드서 30년 만에 함정 수주
현대중공업이 뉴질랜드 해군으로부터 30년 만에 군수지원함을 수주했다.현대중공업은 25일 뉴질랜드 웰링턴에서 김정환 조선 사업대표와 헬렌 퀼터(Helene Quilter) 뉴질랜드 국방부 차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뉴질랜드 해군과 배수량 2만3천톤급의 군
정창규 기자   2016-07-25
[중공업] 현대차·현대중 노조, 23년 만의 동시파업
현대자동차와 현대중공업 노조가 이번 주에 3차례 동시파업 한다. 자동차와 조선업계를 대표하는 두 노조의 동시파업은 23년 만이다. 현대차 노조는 19일 1·2조 근무자 각 2시간 부분파업한다. 20일에는 1조만 4시간, 21일에는 2조만 4시간 파업하
정창규 기자   2016-07-18
[중공업] 대우조선·삼성重 내달부터 임직원 임금 일부 반납
경영악화로 위기에 몰린 대우조선해양과 현대중공업, 삼성중공업 등 조선 '빅3'가 다음달부터 구조조정 자구계획에 담긴 임금 반납 또는 축소 절차에 들어간다.26일 업계에 따르면 대우조선은 다음달부터 임원과 사무직의 임금을 직급별로 10&s
안준영 기자   2016-06-26
[중공업] 조선 3사 해외법인도 빚더미…부채 5조4000억
대규모 적자로 구조조정에 들어간 국내 3대 조선사의 해외 종속법인도 부채규모가 5조4000억원에 달할 정도로 부실 상태가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해외법인 부채비율도 5년새 2배 수준으로 악화됐고 자본잠식됐거나 부채비율이 200%를 넘는 재무위험 상태
안준영 기자   2016-05-15
[중공업] '점입가경' 대우조선…'분식회계'에다 공시오류까지
지난해 사상 최대 적자를 낸 대우조선해양이 '분식 회계' 의혹에 이어 공시 숫자까지 잘못 써내는 초보적인 실수를 저질러 모럴 헤저드(도덕적 해이)가 심각한 것 아니냐는 비판이 제기되고 있다.4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대우조선
안준영 기자   2016-04-04
[중공업] 현대중공업, 독자 개발 ‘힘센엔진’ 생산 1만대 달성
국내 최초이자 독자 기술로 개발한 현대중공업 힘센엔진(HiMSEN)이 생산누계 1만대를 달성했다.현대중공업은 최근 그리스 코스타마레사의 1만4400TEU급 컨테이너선에 탑재되는 3500kW급 힘센엔진 4대를 생산해 2001년 1호기 생산 이후 15년
정창규 기자   2016-03-03
[중공업] 포스코에너지, 이란서 부생가스발전·담수화사업 나서
포스코에너지는 29일(현지시간) 이란 테헤란에서 개최된 ‘한국-이란 비즈니스포럼’에서 한국전력, 포스코건설, 이란 철강기업 PKP와 함께 500MW(메가와트) 규모의 부생가스발전소 건설과 담수화사업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이
김민규 기자   2016-02-29
[중공업] 현대중공업, 중저압차단기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현대중공업의 중저압차단기가 국내·외에서 디자인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현대중공업은 최근 ‘HG시리즈 중저압차단기’가 세계 3대 디자인상 중 하나인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Design Award) 2016’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이 제품
정창규 기자   2016-02-22
[중공업] 현대중공업그룹, 청년 구직자 교육 위해 손발 걷어부쳤다
현대중공업그룹이 청년 구직자들의 직무 역량 향상과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손발을 걷어부쳤다.현대중공업, 현대미포조선, 현대삼호중공업 등 현대중공업그룹 조선 3사는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고용디딤돌 프로그램’을 본격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정창규 기자   2016-02-17
[중공업] 현대중공업, 작년 영업손실 1조5401억…전년대비 손실 규모 52%↓
현대중공업은 4일 공시를 통해 매출 46조 2317억원, 영업손실 1조5401억원, 당기순손실 1조3632억원으로 지난해 연간 실적을 발표했다. 이는 전년(매출 52조5824억원, 영업손실 3조2495억원, 순손실 2조2061억원)에 비해 매출은 12
정창규 기자   2016-02-04
[중공업] 현대중공업-두산중공업, ‘해양기자재 개발’ 손 잡았다
현대중공업과 두산중공업이 해양플랜트 기자재의 국산화를 위해 손을 맞잡았다.현대중공업은 4일 창원에 위치한 두산중공업 본사에서 고석희 두산중공업 주단BG장(Business Group), 이상록 현대중공업 해양설계부문장, 최상기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장, 조
정창규 기자   2016-02-04
[중공업] 현대중공업, 세계 최초 '고압용 질소산화물 저감장치' 제작
현대중공업이 세계 최초로 고압의 엔진 배기가스를 정화할 수 있는 친환경 장치를 제작하는데 성공했다.현대중공업은 고압용 질소산화물 저감장치(HP SCR)를 오는 5일 현대미포조선에서 건조 중인 2만600㎥급 LPG선에 설치한다고 3일 밝혔다.현대중공업은
정창규 기자   2016-02-03
[중공업] 현대중공업 “금녀의 벽 허문다”…여성 용접사들 눈길
현대중공업에서 산업 현장의 최고 기능인을 꿈꾸는 여성들의 도전이 눈길을 끌고있다.3일 현대중공업에 따르면 기술교육원 여성용접사 양성과정을 수강하고 있는 여성 15명이 6주간의 자동화 용접 교육을 마치고 오는 5일 수료한다고 밝혔다. 20대 미혼 및 3
정창규 기자   2016-02-03
[중공업] 현대중공업, 설 전 협력사 자재대금 미리 푼다
현대중공업이 최근 어려운 경영환경에도 협력회사들의 자금 운용을 돕기 위해 설 연휴 전에 자재대금을 앞당겨 지급한다.25일 현대중공업에 따르면 협력회사들이 21일부터 31일까지 11일간 납품한 자재의 대금을 정기지급일인 내달 11일보다 6일 앞당겨 5일
정창규 기자   2016-01-25
[중공업] 권오준 회장 “‘죽고자 하면 산다’는 각오…철강인 저력 다시 발휘하자”
“사즉생의 각오로 작금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이 위기를 재도약의 기회로 만듭시다.”권오준 한국철강협회 회장은 11일 서울 강남구 소재 포스코센터 스틸클럽에서 열린 철강업계 신년인사회 자리에서 이같이 다짐했다.권오준 회장은 이날 신년 인사말을 통해 “최근
정창규·김민규 기자   2016-01-11
 1 | 2 | 3 | 4 

여성경제신문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43길 5  |  서울문화사 : 서울시 용산구 새창로 211-19  |  대표전화 : 02)791-0781  |  등록번호 : 서울 아04149   |  발행인·편집인 : 이정식
Copyright © 2017 여성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