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전체 9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취업] 녹십자 ‘2017년 상반기 신입 공채’ 실시
녹십자가 2017년 상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녹십자를 비롯해 지주사인 녹십자홀딩스와 녹십자엠에스, 녹십자웰빙, (재)목암생명과학연구소에서 진행되는 이번 공채는 오는 17일까지 ‘녹십자 채용 홈페이지(recruit.greenc
양보라 기자   2017-04-10
[취업] 아무리 힘들어도 신입사원 뽑는다...롯데 750명 공채
"힘들어도 신입사원 뽑는다."중국의 사드 보복조치 등으로 힘든 시절을 보내고 있는 롯데그룹이 21일부터 신입사원과 인턴을 뽑는다.이번 상반기 채용 규모는 신입 공채 사원 750명, 동계 인턴 400명 등 모두 1150명이다. 식품·관광·서비스·유통·석
임유정 기자   2017-03-16
[취업] 메가박스 2017 상반기 신입·경력사원 공개채용 실시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상반기 신입 및 경력사원 공개 채용을 실시한다.오는 10일(금)까지 중앙미디어네트워크 채용 홈페이지(http://recruit.joongang.co.kr)를 통해 서류를 접수하며, 신입은 △운영 및 영사, 경력은 △영화기획
민병무 기자   2017-03-06
[취업] 코레일, 2017년 상반기 300명 규모 신규인력 채용
코레일이 올해 상반기에 총 300명을 공개 채용한다고 21일 밝혔다.이번에 채용되는 신입사원은 모두 통합직으로 선발돼 다양한 직무에 능통한 멀티형 인재로 육성된다.또 코레일은 어학성적·학점 등 직무와 무관한 서류평가를 폐지하고 스펙을 초월해 인재를 선
정창규 기자   2017-02-21
[취업] 9급에 몰렸다···50대 1000명·10대 3200명 등 역대최대 22만명 접수
역시 9급에 몰렸다.취업문이 갈수록 좁아지고 있는 가운데 올해 국가공무원 9급 공채 시험 접수 인원이 역대 최대 규모인 22만8000여명을 기록했다. 50대 공시생이 1000명을 넘었고, 10대도 3200명이나 응시했다.인사혁신처는 2017년도 국가공
민병무 기자   2017-02-14
[취업] 수시·경력채용 증가···대기업 공채 갈수록 좁은문 '취준생 한숨'
"그때 그때 필요할 때마다 뽑아 쓰는게 훨씬 편해요. 당분간 저희는 대규모 공채는 진행하지 않을 겁니다"(L기업 인사 담당자)"경기 전망을 할수가 없잖아요. 사람은 부족하지만 모든게 불확실하니 공채 계획을 잡을 엄두가 나지 않아요.(K기업 인사 담당자
양보라 기자   2017-02-09
[취업] 사회복지사자격증, 이렇게 활용 하세요
경력 단절 여성들이 사회 진출을 위해 취업에 용이한 자격증 취득에 열을 올리고 있다. 그러나 취업과 직접 연관된 자격증이 아닌 불필요한 민간 자격증까지 준비하는 경우가 많아 문제점도 잇따른다. 온라인 자격 취득 전문 기관 미래원격평생교육원의 도움을 받
양보라 기자   2016-12-13
[취업] 여대생 선호 직종 '문화·예술직'…취업 장애물은 '인맥·스펙'
여대생들이 가장 선호하는 직종은 문화·예술직으로 나타났다. 취업준비 시 걸림돌은 인맥과 스펙이 꼽혔다.27일 서울시여성능력개발원이 서울 거주 여대생 500명을 대상으로 지난달 설문 조사한 결과에 의하면 여대생들이 일하고 싶은 분야 1위는 '문화
송금종 기자   2016-11-27
[취업] 미국 간호사 취업부터 영주권 취득까지 원스톱 지원
국내 미국 간호사 취업 희망자들의 원활한 해외 진출을 돕는 길이 열린다. 미국의 의료기관 전문 인력파견 기업 '퍼펙트 초이스 스태핑(Perfect Choice Staffing)은 28일 학습법 교육전문 기업 '공부혁명대'와 함께
송금종 기자   2016-10-28
[취업]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 '청년들 위한 좋은 일자리’ 창출 앞장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가 질 낮은 ‘나쁜 일자리’ 양산의 주범이라는 오명 벗기에 나섰다.역대 최악의 실업난이 계속되면서 제조업 등 기존 산업군에서 수용해내지 못하고 있는 우수 청년 인력들을 적극 흡수하기 위해 상대적으로 부실했던 복지와 교육 시스템을 체
민병무 기자   2016-10-19
[취업] "취업면접 꽃단장 걱정 마세요"...이랜드 '로엠 뷰티 클래스’ 실시
"합격 부르는 취업면접 꽃단장 걱정마세요."이랜드가 2016년 하반기 취업성공을 기원하며 취업 준비생들의 면접 복장 고민 덜어주기에 나선다.이랜드가 전개하는 여성 캐주얼 브랜드 로엠은 면접 베스트 추천 코디룩 제안과 함께 유명 수석 메이크업 아티스트의
민병무 기자   2016-10-19
[취업] 스타벅스 신규 바리스타 300명 뽑는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최대 300명 신규 채용을 목표로 하는 바리스타 공개 채용 접수를 9월 27일까지 진행한다.희망자는 스타벅스 채용 홈페이지(http://job.shinsegae.com)에 안내된 공고를 통해 지원이 가능하다. 채용은 인적성 검사,
민병무 기자   2016-09-20
[취업] "부모님은 뭐 하세요?" 흙수저 울리는 기업 채용 관행 여전
"부모님은 무슨일 하세요?"대부분의 기업이 신입사원 채용때 가족관계를 묻는 등 후진적 채용 관행이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다.더구나 대기업일수록 어학 점수, 학점 등 '스펙'을 요구하는 비중이 높아 하루빨리 능력 중심 채용을 정착시켜야 한다
민병무 기자   2016-08-24
[취업] 파고다 내일캠퍼스, ‘지금 당장 이직하라’ 강연 개최
파고다교육그룹의 내 일(Work)과 내일(Tomorrow)을 고민하는 대한민국 직장인들을 위한 역량강화 교육브랜드 내일캠퍼스가 오는 25일 저녁 7시 30분부터 약 2시간 동안 파고다어학원 종로 1층의 내일캠퍼스에서 일의 가치를 찾아보는 ‘지금 당장
이유진 기자   2016-08-11
[취업] 하반기 공채 면접 대비 호감 가는 첫인상 만들기
취업시장에서 경쟁이 치열하다 보니 서류를 통과하기도 힘들지만 어렵게 올라간 면접에서 떨어지기라도 하면 ‘혹시 외모 때문인가’라고 생각하는 취업 준비생(이하 취준생)이 많다.취업 포털 잡코리아가 기업 인사 담당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통계에 따르면 ‘면접에
이유진 기자   2016-08-08
[취업] '40대 1' 9급 공무원 2591명 합격…여성 절반 육박
2016년도 국가공무원 9급 전체 합격자 중 여성의 비율이 절반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평균 연령은 작년보다 낮아졌다. 인사혁신처는 2016년도 국가공무원 9급 공개경쟁채용시험 최종합격자 2591명을 확정해 3일 오전 9시부터 사이버국가고시센터에
이유진 기자   2016-08-02
[취업] '공대 졸업생' 고용률 83%…전공 계열 통틀어 가장 높아
기업이나 산업 현장의 수요가 많은 공학 계열과 공급 과잉에 시달리는 인문사회·교육 계열 졸업생의 고용률 격차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31일 한국고용정보원 김두순 전임연구원의 '대학 전공계열별 고용 현황과 추이' 보고서에 따르면 34세 이하
이유진 기자   2016-07-31
[취업] 상반기 채용 키워드 '인성·직무적합성·인턴'
상반기 주요 기업의 대졸 신입사원 공개 채용이 대부분 마무리되고 잠시 휴지기에 접어들었다. 재계 상반기 채용의 특징은 인성·직무적합성·인턴으로 요약할 수 있다.스펙보다는 인성과 직무적합성을 중시하고 인턴십을 통한 채용이 느는 추세다. 이 같은 경향은
이유진 기자   2016-07-17
[취업] 77명 뛰어 넘어야 7급 공무원 된다··· 870명 선발에 6만6700명 지원
7급 공무원이 되려면 77명의 경쟁자를 물리쳐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직군 검찰직은 5명 선발에 2442명이 지원해 가장 높은 경쟁률인 488.4대 1을 기록했다.인사혁신처(이하 인사처)는 2016년 국가공무원 7급 공채시험 원서접수 결과 870
이유진 기자   2016-06-21
[취업] 유연근로제 덕본 '경단녀'...30대 후반 여성고용률 7년 반만에 최고
지난달 30대 후반(35∼39세) 여성 고용률이 7년 6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으로 올라섰다. 유연 근로제 확산으로 '경단녀'(경력단절여성)들이 일터로 뛰어들었기 때문이지만 고용률의 절대적인 수준 자체는 아직도 높지 않다.16일
민병무 기자   2016-06-16
 1 | 2 | 3 | 4 | 5 

여성경제신문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43길 5  |  서울문화사 : 서울시 용산구 새창로 211-19  |  대표전화 : 02)791-0781  |  등록번호 : 서울 아04149   |  발행인·편집인 : 이정식
Copyright © 2017 여성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