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사 (전체 21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스포츠] '코카-콜라 체육대상' 최우수선수상 진종오 "끝날때까지 포기말라"
"사격을 한지 22년이 됐는데 이렇게 '제22회 코카-콜라 체육대상'에서 상을 받게 돼 기쁘다. 모든 선수들에게 끝날 때까지 포기하지 말라는 말을 해주고 싶다.”리우올림픽에서 위기의 순간에도 집중력을 잃지 않고 금메달을 거머쥔 사격의 진
임유정 기자   2017-02-14
[스포츠] 올림픽 스타와 비장애인·장애인·소외계층 청소년 등..“희망과 사랑 나누며 함께 달려요”
대한민국스포츠봉사단(회장 황영조)는 5일 송파구 방이동에 위치한 올림픽공원 한얼광장에서 2000여명의 참가자들과 ‘2016 희망 마라톤대회 Festival’을 개최했다.대한민국스포츠봉사단은 前 국가대표 스포츠인들이 1998년 국민들로부터 받은 사랑에
양문숙 기자   2016-11-07
[스포츠] "독도는 한국땅~" 3000명 함성 일본까지 울려 퍼졌다
“독도는~ 한국땅~”독도를 사랑하는 마라토너와 시민들이 일제히 함성을 지르며 스타팅 라인을 출발해 10월의 가을 속으로 달렸다. 3000여명의 목소리는 동해를 넘어 일본까지 울려 퍼질만큼 우렁찼다.제9회 좋은나라 안전한 사이버 세상만들기 ‘2016 독
민병무 기자   2016-10-15
[스포츠] '독도는 우리땅' 되새기며 가을속으로 달린다
'독도는 우리땅'을 다시 한번 되새기며 가을속으로 달린다.제9회 좋은나라 안전한 사이버 세상만들기 '2016 독도수호마라톤대회'가 오는 10월 15일 오전 9시 서울 한강시민공원 뚝섬지구 수변마당에서 열린다.한국정보기술연구
민병무 기자   2016-10-05
[스포츠] 풀코스 100회 완주 3년만에 200회 완주 '철인'
국내 정상급 아마추어 마라톤 축제로 자리잡은 '제3회 여성경제신문 황영조 서울마라톤대회'가 25일 오전 서울 한강시민공원 뚝섬지구 수변무대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서울문화사 여성경제신문, 우먼센스, 아레나가 공동 주최한 이번 대회는 
정창규·송금종 기자   2016-09-25
[스포츠] “50대 아줌마 파워 보셨죠” 풀코스 여자부문 우승 황부례 씨
“다이어트를 위해 마라톤을 시작했습니다. 이후에는 몸매 유지를 위해 꾸준히 달리고 있습니다. 꾸준히 즐기는 마라톤을 한 것이 좋은 결과를 만든 거 같아요. 참고로 저는 50대 대한민국 아줌마입니다. 아줌마 힘 보셨죠?”마라톤 풀코스 부문 여자 우승자인
김민규 기자   2016-09-25
[스포츠] “1등 하려고 참가했다” 풀코스 남자부문 우승 이형용 씨
“오늘 대회에서 1등하기 위해 꾸준히 운동했습니다. 평소 10km씩 뛰던 거리를 대회 개최 1개월 전부터는 30km로 거리를 늘려 체력을 키웠습니다. 목표를 달성해 매우 기쁩니다.”25일 서울 한강시민공원 뚝섬지구 수변무대에서 열린 ‘제3회 여성경제신
김민규 기자   2016-09-25
[스포츠] 여성경제신문 주최 '제3회 황영조 서울마라톤' 성황리 개막
국내 정상급 아마추어 마라톤 축제로 자리잡은 '황영조 서울마라톤대회'가 25일 오전 서울 한강시민공원 뚝섬지구 수변무대에서 성황리에 개막됐다. 이날 대회에는 전국 각지에서 5000여명의 아마추어 건각들이 참가해 열띤 레이스에 들어갔다.서
안준영 기자   2016-09-25
[스포츠] “완벽준비 마쳤다” 가을 한강변 달리는 힐링마라톤 일요일 스타트
“성공적인 대회 개최를 위해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이제 달릴 일만 남았다.”25일 한강시민공원 뚝섬지구 수변무대에서 열리는 ‘제3회 여성경제신문 황영조 서울마라톤대회’가 이틀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막바지 최종 점검이 한창이다.행사 주관을 맡은 전국마
김민규 기자   2016-09-23
[스포츠] 전인지 '대기록 우승'에 하이트진로도 활짝 웃었다
아기 코끼리 '덤보(Dumbo)' 전인지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에비앙챔피언십에서 대기록 우승을 차지하자 그의 메인 스폰서인 하이트진로도 활짝 웃었다.나흘동안 전인지는 'hite'(하이트)
민병무 기자   2016-09-18
[스포츠] 더블보기 뒤 이글...전인지 두번째 메이저 제패 '성큼'
"9번홀 전까지 차분히 경기를 이끌다 9번홀에서 더블보기를 하는 바람에 타격이 될 수 있었지만 차분하게 (결과를) 받아들이고 플레이하려고 노력한 게 이글이라는 선물로 돌아왔습니다."전인지(23·하이트진로)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에서 두번째 메
민병무 기자   2016-09-18
[스포츠] 황영조 “올해는 5km 뛰지만 내년엔 하프코스 달릴게요”
“저 분이 누구세요. 처음 보는데요.”지난 8일 황영조 국민체육진흥공단 감독을 만나기 위해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서울체육고등학교를 찾았다. 꼭 1년만에 다시 운동장(육상 트랙)에서 황 감독을 만났다. 그의 옆에는 몸을 풀고 있는 서울체육중학교 육상 꿈
김민규 기자   2016-09-12
[스포츠] "9월25일 만나요" 황영조도 여성경제신문 마라톤 5km 달린다
“시민들과 함께 달릴 수 있어 설렙니다. 오는 25일 여성경제신문 마라톤 대회서 만나요.”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 마라톤 금메달리스트 황영조 감독(국민체육진흥공단)은 3년째 이어져 오고 있는 ‘여성경제신문 마라톤 대회’가 열리는 9월이 기다려진다고
김민규 기자   2016-09-08
[스포츠] '선배·언니·엄마' 박세리 감독의 금빛 리더십 빛났다
"너무 행복한 기억이다."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여자골프 대표팀을 이끈 박세리 감독에 관한 질문이 나오자 전인지(22·하이트진로)는 눈물부터 흘렸다.전인지는 21일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골프코스에서 끝난 리우올림픽 골프 여자부 경기에서 공동 13
민병무 기자   2016-08-21
[스포츠] 박인비 '골든슬램'···우승상금은 없지만 4억원 넘는 돈방석
특유의 무표정으로 경기에 임하는 '돌부처'. 그러면서도 조용히 상대의 추격을 따돌리는 '침묵의 암살자'. 모두 2016 브라질 올림픽 여자골프 국가대표 박인비(28·KB금융그룹)를 지칭하는 말이다.그런 그가 활짝 웃었다.
송금종 기자   2016-08-21
[스포츠] 레슬링 김현우 값진 동메달…한국 메달순위 10위
김현우(28·삼성생명)가 판정 논란을 이겨내고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레슬링 그레코로만형 75㎏급에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김현우는 15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파크 카리오카 경기장 2에서 열린 2016 리우올림픽 레슬링 그레코로만
안준영 기자   2016-08-15
[스포츠] 한국, 리우올림픽 8일째 노메달…축구도 8강서 탈락
제31회 리우데자네이루 하계올림픽에 출전 중인 한국 선수단이 대회 8일째 경기에서 메달 획득에 실패했다.한국은 14일(한국시간) 열린 펜싱과 사격 등에서 메달에 도전했지만 역부족이었다. 남자축구 대표팀도 8강에서 온두라스에 0-1로 져 4강 진출에 실
안준영 기자   2016-08-14
[스포츠] 역습 한방에…리우 남자축구 4강 좌절
한국이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축구 8강에서 탈락했다.한국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14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벨루오리존치의 미네이랑 주경기장에서 열린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축구 준준결승 온두라스와 경기에서 0-1로 졌다.2012년 런던 대회에 이어
안준영 기자   2016-08-14
[스포츠] 양궁, 사상 첫 金 4개 싹쓸이…한국 금메달 6개
대한민국 양궁 대표팀이 올림픽 무대에서 전 종목 석권이라는 새 역사를 썼다. 마지막 종목, 남자 개인전에 출전한 구본찬이 극적으로 금메달을 명중시키며 양궁에 걸린 4개의 금메달을 모두 가져왔다.구본찬(현대제철)은 13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
안준영 기자   2016-08-13
[스포츠] 태극전사 첫 2관왕 장혜진 "4등 선수 꼬리표 떼 후련"
"런던 올림픽 선발전 4등 선수라는 꼬리표를 떼어내서 후련하고 좋다."장혜진(29·LH)이 4년 전 설움을 눈부신 환희로 승화한 소감을 밝혔다. 장혜진은 12일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삼보드로무 경기장에서 열린 2016 리우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결승
민병무 기자   2016-08-1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성경제신문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43길 5  |  서울문화사 : 서울시 용산구 새창로 211-19  |  대표전화 : 02)791-0781  |  등록번호 : 서울 아04149   |  발행인·편집인 : 이정식
Copyright © 2017 여성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